보건사업 > 감염병 및 방역 > 방역 소독

부산광역시 서구청 보건소 스킵네비게이션

닫기
보건사업
감염병 및 방역
방역 소독

우리 보건소의 방역 방향

그 동안 감염병 예방과 위생해충을 구제하기 위하여 지난 60년대부터 연막 방역소독을 실시하여 왔으나 연막소독은 분무소독에 비해 해충구제 효율이 떨어지고, 소독방법이 소독약제와 경유나 등유를 혼합하여 기계적인 방법으로 연소시켜 연기를 뿜어내기 때문에 대기 오염을 유발시킬 수 있습니다.
따라서 우리 보건소에서는 연막소독은 산지인접 주택지역, 공원 등 넓은 지역과 재난 피해지 등 감염병 발생 우려지에 대하여 제한적으로 실시하고 주택밀집지역ㆍ재래시장ㆍ하수구ㆍ골목길 등은 분무소독을 강화하는 한편, 공중ㆍ공동화장실, 목욕탕, 학교, 사회 복지시설의 정화조 등 모기유충 서식지에 대하여 다른 생태 계는 파괴되지 않고 모기유충만 살상시켜 번식력을 근본적으로 억제 차단하는 유충방제 소독에 역점을 두어 환경친화적 방역소독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방역소독 활동

기 간 : 연중

추진방향

취약지역 정기적 순회 소독 실시

민원 발생지역 지역 우선 소독

수해 등 재해지역, 환자 발생지역 집중 반복 소독

추진계획

분무소독

  • · 시간에 관계없이 살포하며 약포의 효과를 잔류시켜 장기간 효과를 볼수 있는 방법
  • · 숲인접 주택가, 골목 하수구, 쓰레기 적환장, 주택가, 골목시장, 재래시장, 놀이터 등

연막소독

  • · 연막용 살충제를 적정농도로 희석하여 차량용ㆍ휴대용 연막기를 이용하여 바람을 가로 지르며 살포
  • · 전 지역을 모기의 주 활동시간인 오후 7시~9시(일출 전, 일몰 후)에 소독실시
  • · 주간에는 지열에 의한 기류 상승으로 살충제 입자가 상승하고 태양열에 의한 살충제 입자의 증발로 구제 효과 저하
  • · 대상 : 수해 및 재난 발생지, 일본뇌염 경보발령, 말라리아 다발지등 극히 제한적 운용

유충구제

장구벌레는 모기의 유충으로 반드시 고인물에 서식하며 7∼14일이 지난후 모기가 됩니다.

장구벌레를 구제하는 유충방제 소독은 유충단계에서 사전에 모기를 박멸하므로 효율적 이며, 위생해충에 대한 저항성 유발이 없음과 동시에 사람에게 공해가 없는 친환경적인 방법입니다.

장소 : 정화조, 맨홀, 유수지, 지하실 물고인 곳, 웅덩이, 방화수통 등 물이 고여있는 장소

모기의 생활사

모기는 난(알) → 유충(장구벌레) → 번데기 → 성충(모기)의 4시기를 거치는데 번데기 시기 까지는 수서(물 속)생활을 하며 성충이 되면 육서 생활을 합니다.

대부분의 모기는 생존기간중 4~5회, 1회당 50~150개 정도의 알을 낳아 모기 1마리당 평균 약 500개의 알을 낳는다.

유충(장구벌레)단계의 생활기간은 1~2주간임.

산란에서 성충으로 부화할 때까지 기간은 평균 10~16일이며

모기(성충)의 수명은 6~8개월(열대지방은 1개월) 정도임

흡혈은 모기가 산란을 하기 위한 필수조건이나, 지하 집모기의 경우 첫 산란 때는 흡혈을 하지 않고 첫 산란이 가능함

흡혈을 마친 모기는 일정기간(약 3일) 활동을 일체 중지하고 적당한 장소에 숨어 산란시까지 휴식함

모기는 물에 알을 낳아 성충모기가 되기 전까지 수서생활을 하므로 모기의 서식장소 즉, 발생원은 물이 고여 있는 곳임

하수구, 정화조 빈깡통, 물독, 화병, 폐 타이어, 방화수 등의 고인물,

대형저수지(저수지, 빗물고인 웅덩이)

모기는 계절적으로 봄부터 외부활동을 시작하여 기온상승과 함께 발생이 증가되면 활동도 활발함

모기가 본격적으로 발생하는 하절기는 비가 온 후 서식지(고인물)가 급격히 증가하므로 건물의 옥상등 주변 고인물을 제거함으로써 모기 발생 방지효과를 볼 수 있음

중국얼룩 날개모기는 말라리아를, 작은 빨간집모기는 일본뇌염을 매개하며, 그 외 흡혈등의 피해도 대단함

모기의 비상거리는 2㎞정도로 알려져 있으나 대부분은 주변 건물에서 생활함

모기 및 위생해충 집단발생지역 등 신고센타 운영

기 간 : 연중

신 고 처 : 서구 보건소 방역담당(☎ 051-240-4892)

관련사이트 :

질병관리본부 홈페이지 바로가기

'모기 및 위생해충 집단발생지역 등 신고센타 운영' 정보를 제공하는 표. '구분, 분무소독, 연막소독, 유충구제, 장점, 단점'으로 구성된 표입니다.
구분 분무소독 연막소독 유충구제
장점 - 약품을 물에 희석하므로 경제적이다.
- 해충 서식지나 출현장소 에 직접 소독액을 살포, 접촉 작용하여 치사시키는 방법으로 약의 잔류 효과가 오래지속되므 로 살충효과가 크다.
- 높은열에 의한 살충제 입자 파괴가 없으므로 높은 구제효과
- 연막형성이 없으므로 차량이나 왕래하는 사람에게 교통상 불편을 초래하지 않는다.
- 농작물과 인.축에 피해가 적다.
- 소독의 위험성이 없다.
- 살포 면적이 넓다.
- 숲과 하수구 등 밀폐된 공간에도 깊숙이 살충제 입자가 도달한다.
- 주민들로부터 가시적인 방역 효과가 높다.
- 모기유충을 구제하므로 성충의 원천적 방제 효과 (모기1마리가 생존기간중 약500개의 알을 낳으므로 유충1마리 구제로 모기 500마리 구제 효과)
- 환경오염이 없다.
- 물웅덩이, 방화수등 유충 서식지 제거 등 주민 참여 용이
단점 - 살포 면적이 좁다
- 가시적인 방역 효과를 못느낀다.
- 유류(경유)에 희석하므로 비용이 많이 든다.
- 가열성 휘발성이므로 살충제 입자가 파괴되어 약효감소, 대기오염 유발
- 소독시간 제한(일몰후, 일출전)을 받는다.
- 연막형성으로 교통의 흐름을 차단할수 있다.
- 농작물과 인.축의 피해 우려
- 하수구 등 밀폐공간 소독시 화재 및 폭발 우려
- 유충 구제제 약품 가격이 다소 비싸다
- 유충서식 유무 조사시 많은 인원 소요(정화조 두껑 개폐등 건물주의 협조 필요)

서구청 홈페이지 내 게시된 자료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후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서구청 홈페이지 내 게시된 자료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후 이용 할 수 있습니다.

  • 담당부서 : 보건소 보건행정과
  • 연락처 : 051-240-4892

최근수정일 : 2019-09-23

만족도 정보 입력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