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광역시 서구신문 스킵네비게이션

생생소식

천마산로에 산복마을 흔적길 생겼다

  • 2019-05-24 14:31:20
  • 문화관광과
  • 조회수 : 281

천마산로에 산복마을 흔적길 생겼다

천마산로에 산복마을 흔적길 생겼다

천마산로에 산복마을 흔적길 생겼다

천마산로에 산복마을 흔적길 생겼다

천마산로에 산복마을 흔적길 생겼다

천마산로에 산복마을 흔적길 생겼다
천마산로에 산복마을 흔적길 생겼다
천마산로에 산복마을 흔적길 생겼다
천마산로에 산복마을 흔적길 생겼다
천마산로에 산복마을 흔적길 생겼다
`피란'테마로 거점시설 관광벨트화 … 부산 대표 원도심 보행길로

 
한국전쟁의 산물인 산복마을과 피란민들의 애환이 녹아있는 천마산로가 부산 대표 원도심 보행길로 거듭난다.
 
서구는 총 사업비 5억 원을 투입해 아미골공영주차장 앞에서 아미동과 초장동을 거쳐 남부민2동 천해로 연결지점에 이르는 천마산로(2.7㎞)에 부산시 테마거리 조성사업의 일환인 천마산 산복마을 흔적길 조성 사업을 최근 마무리했다.
 
이 사업은 부산 산복도로 10경(景)에 포함될 정도로 최고의 산복도로 전망을 자랑하는 천마산로와 최민식갤러리·하늘산책로·천마산하늘전망대 등 도시재생사업으로 조성된 알려지지 않은 거점시설들을 묶어 관광자원화하기 위한 것이다. 또한 감천문화마을(문화)∼비석문화마을(역사)∼천마산로(경관)를 `피란'을 테마로 관광벨트화해 감천문화마을 관광객들을 끌어들이고, 향후 추진될 천마산 복합전망대 및 관광 모노레일 조성 사업에 대비하는 포석이기도 하다.
 
서구는 이를 위해 방문객들이 천마산로를 쉽게 찾을 수 있도록 양쪽 진입 도로의 바닥재를 미끄럼방지 아스콘 스탬프 포장으로 정비했으며, 거점시설 방향안내사인 설치, 보행자 전용도로 및 보행데크 조성 등으로 보행에도 불편함이 없도록 했다.
 
보행길 옹벽은 도자기타일과 백색 회벽 테두리로 디자인해 조형미를 가미하고, 옛 사진을 활용한 이야기 갤러리인 `산복마을 이야기벽'을 곳곳에 만들어 걷는 즐거움에 보는 재미를 더했다. 또 하늘산책로 전망대에는 투광등으로 경관조명을, 천마산에코하우스에서 하늘산책로까지는 기존 갈대조명과 연계한 조명을 설치해 야간산책로로도 손색이 없도록 했다.
 
하이라이트는 천마산하늘전망대이다. 이 전망대는 천마산로에서도 가장 멋진 산복도로 전망을 볼 수 있는 곳으로 1천400만 관객을 동원한 영화 `국제시장'의 무대로도 유명하다. 서구는 이곳에 영화 엔딩장면으로 조형물을 만들었는데 파노라마 풍광과 함께 인증샷 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문의 총무과 240-4122)

서구청 홈페이지 내 게시된 자료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후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서구청 홈페이지 내 게시된 자료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후 이용 할 수 있습니다.

  • 담당부서 : 행정지원국 문화관광과
  • 연락처 : 051-240-4074

최근수정일 : 2019-06-04

만족도 정보 입력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