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광역시 서구신문 스킵네비게이션

특집

서구, 어디까지 알고 있니?

  • 2021-03-26 13:15:57
  • 문화관광과
  • 조회수 : 38

서구, 어디까지 알고 있니?

서구, 어디까지 알고 있니?

서구, 어디까지 알고 있니?

서구, 어디까지 알고 있니?

서구, 어디까지 알고 있니?

서구, 어디까지 알고 있니?
서구, 어디까지 알고 있니?
서구, 어디까지 알고 있니?
서구, 어디까지 알고 있니?
역사가 남긴 흔적, 길 위에서 만난 서구 근대역사 풍경



서구 근대역사 흔적길

서구만큼 다양하고 풍부한, 그리고 역동적인 대한민국 근·현대 역사문화 콘텐츠를 간직하고 있는 곳도 흔치 않다. 일제강점기에는 경남도청 소재지였고, 한국전쟁기에는 1,023일 간 대한민국 임시수도 부산의 심장부로서 정치·행정·경제·교육·문화의 중심이었다.
서구는 최근 구청에서 한국전력 중부산지사를 거쳐 부산대병원에 이르는 길을 따라 `근대역사 흔적길 조성 사업'을 마무리했다. 대한민국 근·현대 역사의 흔적이 남아 있는 기존 보행길에 이야기를 담고 디자인을 입혀서 도심 보행길을 관광 브랜드화하기 위한 것이다.
역사는 흔적을 남긴다고 한다. `서구 근대역사 흔적길'을 따라 흥미진진한 서구의 풍경을 만나보자.



1. 서구청사(대정공원, 충무로광장, 충무초등학교)

야구·정구 경기 열리던 국내 최초 체육공원

1900년대 초반까지만 해도 해안모래 언덕이었다. 그러다 1918년 대정(大正)공원이 개장하면서 운동장과 휴양·위락시설을 겸비한 체육공원으로 탈바꿈해 야구, 정구, 스모 등 각종 경기대회가 열렸으며, 대규모 집회와 이벤트 장소로도 활용됐다. 광복 이후에는 충무로광장이라고 불렀는데 1947년 부산포해전 승리를 기념하는 충무공 이순신 영모비를 이곳에 세우면서부터다. 1952년 말 충무초등학교(1997년 폐교)가 문을 열고, 충무동 교차로 일대에 상가가 형성되면서 대정공원은 그 자취를 찾아볼 수 없게 됐다. 이후 2003년 1월 서구청사가 옮겨오면서 서구의 중심지로 자리하고 있다.


2. 한국전력 중부산지사(옛 남선전기 사옥)

부산 최초의 엘리베이터 설치된 곳

1936년 10월 전차 운행, 전등 가설, 가스 공급을 목적으로 설립된 조선와사전기(주)의 본사 건물로 신축됐다. 이후 부산 임시수도 시기에는 상공부 건물로 활용됐으며, 1988년부터 중부산지사 사옥으로 사용되고 있다. 지하 1층, 지상 4층의 르네상스 양식 건물로 해수에 장기간 침전시킨 천마산 소나무로 기초파일공사를 한 뒤 콘크리트 구조물을 세워서 매우 견고하다. 내부에 인조대리석을 이용한 계단 난간, 부산 최초의 엘리베이터, 대형 벽면금고, 난방 배관 등이 원형에 가깝게 보존돼 있다. 등록문화재 329호.


3. 동아대 석당박물관(경남도청, 임시수도 정부청사, 부산지방법원·검찰청)

임시수도 1,023일간 정부청사 역할

 
일제 강점기인 1925년 일제가 식민지배의 편리성을 위해 진주에 있던 경남도청을 옮기면서 건립했다.
한국전쟁 발발 이후 북한군의 기습 남침으로 이승만 정부는 한강교를 폭파하고 대전과 대구, 부산까지 후퇴하면서 1950년 8월 18일 임시수도 정부청사로 사용했는데 국무총리실을 비롯해 내무부, 외무부, 국방부, 법무부, 농림부 등 정부 주요 부처가 입주했다.
1953년 8월 15일 정부가 서울로 환도한 뒤 다시 경남도청으로 사용됐다가 1983년 경남도청이 창원으로 이전한 뒤 부산지방법원, 부산지방검찰청으로 바뀌었다. 2009년부터는 동아대가 국보 2점을 포함해 2만5천여 점의 문화재를 갖춘 석당박물관으로 사용하고 있다. 서양의 고전주의 양식과 일본의 목조양식이 결합된 건축양식으로 등록문화재 제41호로 지정돼 있다.
한편 본 건물 옆 옛 부산지방법원(현 동아대 부민캠퍼스 법학전문대학원)에는 대법원과 서울고등법원 등의 사법기관이 자리를 잡고, 그 옆 무덕전에 국회의사당이 옮겨오면서 서구는 1,023일 동안 행정, 입법, 사법이 한 자리에 있는 명실상부한 피란수도 중심지로서의 기능을 담당했다.


4. 부산전차

마지막 전차 동아대 부민캠퍼스 전시

일제의 물자수송과 일본인의 동래온천 이용을 위해 개통됐다. 1909년 부산진과 동래부 간의 경편궤도 운수를 시작으로 1915년 부산역과 동래 온천장까지 노선이 확장됐다. 이듬해에는 부산역 앞∼보수동∼토성동을 오가는 노선이 개통되면서 50여 년간 중요 교통수단 역할을 담당해왔다. 하지만 한국전쟁 이후 급격한 인구증가와 버스사업의 발전으로 속도가 느린 전차는 이용객이 점차 감소해 1968년 5월 역사 속으로 사라지게 됐다. 당시 마지막 전차는 동아대 부민캠퍼스에 전시돼 있다. 등록문화재 제494호.



5. 임시수도기념관(경남도지사 관사, 대통령 관저)

임시수도 당시 대통령 집무실 … 유품 전시 중

1925년 경남도청이 진주에서 부산으로 이전하면서 이듬해 경남도지사 관사로 건립됐다. 한국전쟁 당시 부산으로 피란 온 이승만 대통령의 관저(경무대)로 사용돼 수많은 외교활동과 중요한 국가정책이 이곳 응접실에서 이루어졌다. 정부가 서울로 환도한 뒤 다시 경남도지사 관사로 사용되다가 1984년 임시수도기념관으로 개관됐으며 현재 대통령 유품 등 당시 유물이 전시돼 있다. 임시수도기념관 건물은 동양과 서양의 건축양식이 결합된 독특한 구조형식을 갖고 있다. 사적 제546호.



6. 부산대병원(부산부립병원, 부산시립병원)

국내 첫 서양의학 시작한 제생의원이 모티브

1935년 1월 15일 부산부립병원(우리나라 최초로 서양의학이 시작된 관립 제생의원에서 출발)과 순치병원이 통합해 아미동 현 부산대병원 부지에 구 본관 건물을 착공했으며, 후에 신축 개원해 합병한 부산의 부립병원 시대를 열었다. 1949년 8월 15일 부산시립병원으로 명칭이 변경됐으며, 1956년 11월 1일 부산시립병원에서 제공한 6병상으로 시립병원 내에 부산대 의과대학 부속병원이 개원됐다.






근대역사 흔적길 관련 주요 연표(1900∼1980년대)

1902 옛 구덕수원지 조성. 국내 최초 근대적 상수도시설
1910 부산지방법원 개설. 현 동아대 부민캠퍼스 법학전문대학원
1913 대한민국 제1호 공설 송도해수욕장 개장
    조선와사전기(주) 토성동 이전
1916 부산전차 대청정선 개통
1917 부산전차 장수통선 개통
1918 대정(大正)공원 준공. 현 서구청 자리
1925 경상남도 도청 이전(진주 → 부산). 현 동아대 부민캠퍼스 석당박물관
1928 부산공설운동장 건립. 부산 최초 공설운동장. 현 구덕운동장
1929 부산 남항 매축공사 실시. 1934년 영도대교 개통
1936 부산부립병원 신축 개원. 현 부산대병원
1945 광복
1950 6.25 한국전쟁 발발
    중앙정부기관 이전. 경남도청 건물을 임시 정부청사로 사용
    경남도지사 관사를 대통령관저(현 임시수도기념관)로 사용
    행복산보육원 내 소아과 운영. 부산 최초 소아병원
    부산시 6개 출장소(중부, 서부, 영도, 부산진, 초량, 동래) 설치
1951 경남도청 무덕전을 국회의사당으로 사용. 국내 최초의 국회도서관
1953 한형석 자유아동극장 건립. 국내 최초의 아동전용극장
    부산역전 대화재 발생
1957 부산시 구제(區制) 실시. 서부출장소, 서구청으로 승격.
    6개 구(중구, 서구, 동구, 영도구, 부산진구, 동래구)
1958 복음병원 이전(영도구 → 암남동). 현 고신대복음병원
1959 태풍 제14호 `사라호' 부산 강타
1961 영주터널 개통. 부산 최초 터널
1963 부산직할시 승격
    충무동∼남부민동 간 충무도로 개통
1968 부산전차 운행 중단(폐지)
1973 부산공동어시장
    이전(초량동 →
    남부민동)
1984 구덕터널 개통

서구청 홈페이지 내 게시된 자료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후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서구청 홈페이지 내 게시된 자료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후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만족도 정보 입력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